• [포토] 인사말하는 조재호 선수
    NH농협카드 조재호 선수가 3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2-23 미디어데이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 [포토] 김세연, 좋은 모습 보여드릴게요!
    휴온스 김세연 선수가 3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2-23 미디어데이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 [포토] 엄상필, 당구 기대하세요!
    블루원리조트 엄상필 선수가 3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2-23 미디어데이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 [포토] 인사말하는 프레드릭 쿠드롱
    웰컴저축은행 프레드릭 쿠드롱 선수가 3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2-23 미디어데이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 [포토] 이미래, 활짝핀 미소
    TS샴푸 이미래 선수가3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2-23 미디어데이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 ‘67년 다저스의 목소리’ 빈 스컬리, 94세로 타계..박찬호와도 일화
    LA 다저스 전담 중계를 67년간 맡았던 '다저스의 목소리' 빈 스컬리가 세상을 떠났다. 2일(현지시간) 다저스 구단 발표에 따르면 스컬리는 이날 94세로 별세했다. 다저스는 공식 성명을 통해 "스컬리는 다저스의 목소리 그 이상의 사람이었다"며 "다저스의 양심으로 재키 로빈슨부터 샌디 쿠팩스와 커크 깁슨, 클레이튼 커쇼에 이르기까지 다저스의 연대기를 기록해왔다"고 밝혔다. 스컬리는 1927년 미국 뉴욕 브롱크스 출생이다. 포덤대학교를 졸업하고..

  • [포토] 인사말하는 장상진 부총재
    장상진 PBA 부총재가 3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2-23 미디어데이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박인비 아성에 도전하는 전인지, ‘커리어 그랜드슬램’ 이룰까
    전인지(28)가 선배 박인비(34)의 아성에 도전한다. 한국선수로는 박인비만이 정복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커리어 그랜드슬램(메이저대회 5개 중 4개 석권)이다. 세계랭킹 1위 고진영(27) 등을 제치고 전인지가 먼저 대기록에 다가선 것은 큰 경기에 강한 면모 때문이어서 기대감이 높다. 전인지는 3일(현지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이스트로디언 뮤어필드(파71·6728야드)에서 막을 올리는 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AIG..

  • ‘19세 우사인 볼트’ 테보고 또 100m 세계新, 스폰서사 후원 경쟁
    2003년 보츠와나에서 태어난 레스타일 테보고(19)가 제2의 우사인 볼트로 급부상하고 있다. 20세 미만 육상 남자 100m 세계 신기록을 18일 만에 다시 경신하면서 몸값도 뛰어오르는 추세다. 테보고는 2일(현지시간) 콜롬비아 칼리에서 끝난 2022 세계주니어육상선수권대회(20세 미만) 남자 100m 결승에서 9초 91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로써 대회 2연패에 성공한 테보고는 최근 3개월 동안 20세 미만 남자 100m 세계..

  • 400억원 받고 LIV로 간 유명골퍼가 亞제주대회 기웃거리는 사연
    사우디아라비아 자본의 리브(LIV) 골프 시리즈로 이적한 패트릭 리드가 18일 제주도에서 개최되는 아시안투어 대회에 모습을 드러낸다. 세계적인 선수 리드가 아시안투어를 기웃거리는 것은 세계랭킹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3일 아시안투어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리드는 8월 11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인터내셔널 시리즈 3차 대회(총상금 150만달러)와 18일 제주도 4차 대회(총상금 150만달러)에 연속 출전할 예정이다. 상금 규모에서 보듯 아시안투어..

  • 경쟁자 사라진 날, 김하성 ML 진출 후 첫 4안타 ‘맹공’
    김하성(27·샌디에고 파드레스)이 메이저리그 진출 후 처음으로 4안타 경기를 펼쳤다. 마침 경쟁자인 C.J. 애이브럼스(22)가 워싱턴 내셔널스로 트레이드된 날 맹타가 터져 나왔다. 김하성은 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고의 펫코파크에서 벌어진 콜로라도 로키스와 더블헤더 1차전에 선발 7번 유격수로 나와 5타수 4안타 2타점 2득점 등의 맹활약을 펼쳤다. 단타-2루타-3루타를 모두 친 김하성은 홈런이 빠진 '히트 포더 사이클(사이클..

  • 가장 ‘욕’많이 먹는 축구선수는 韓서도 ‘날강두’ 낙인찍힌 호날두
    한국 축구 팬들에게 '날강두'로 통하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실제 욕을 가장 많이 먹는 축구선수 중 하나로 증명됐다. 잉글랜드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지난 시즌 전반기를 통틀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트위터에서 악플(욕설)을 가장 많이 들은 선수는 호날두라고 영국 공영방송 BBC 등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번 결과는 오프컴과 앨런 튜링 연구소의 조사에서 드러났다. 이 조사는 2021년 8월 13일부터..

  • '소토+헤이더+드러리' 싹쓸이한 김하성의 SD, PS서 다저스에 위협
    역대 가장 위대한 타자로 성장 중인 후안 소토(24)가 치열한 경쟁 끝에 김하성(27·샌디에고 파드레스)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소토를 놓친 LA 다저스는 뉴욕 양키스로부터 조이 갤로(29)를 데려오며 전력을 정비했다. 메이저리그는 트레이드 데드라인인 2일(현지시간)을 기해 수많은 거래들이 일어나며 야구팬들을 흥분의 도가니로 몰아넣었다. 가장 놀라움을 안긴 구단은 김하성의 샌디에고다. 이날 워싱턴과 빅딜을 통해 소토와 자시 벨(30)을 동시에..

  • 롯데 에이스 댄 스트레일리 돌아왔다, 8월 대반격 서막 열까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새 외국인 투수로 이미 검증받은 댄 스트레일리(34)를 낙점했다.2일 롯데 구단은 스트레일리와 총 연봉 40만달러에 계약했다고 발표하면서 "스트레일리는 한국 야구와 문화, 구단을 이미 경험한 데다 안정적 경기 운영이 가능한 선수"라며 "이른 시일 안에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글렌 스파크맨을 방출한 지 이틀 만에 나온 발 빠른 결정이다. 한때 메이저리그 유망주로 촉망받던 스트레일리는 지..

  • 대한체육회 스포츠 ODA 사업, 코로나19 이후 3년만 정상 재개
    대한체육회가 스포츠 선진국으로서 국제스포츠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한 '개도국 스포츠 발전지원(ODA)' 사업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3년 만에 정상 재개한다고 2일 밝혔다. 이 사업은 국제사회에서 요구하는 스포츠 선진국의 위상에 맞는 공적개발원조(ODA·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를 위한 것이다. 해당 국가의 스포츠 역량 강화에 초점을 두고 있다. 대한체육회의 개도국 스포츠 발전지원 사..
previous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