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경시, 최첨단 감염병관리센터 개소

문경시, 최첨단 감염병관리센터 개소

기사승인 2021. 01. 17. 14: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 시설 음압자동제어시스템이 완비된 선별진료소·호흡기전담클리닉 신축
문경시 감염병관리센터 개소
문경시보건소 전정에 설치한 감염병관리센터 전경./제공=문경시
문경 장성훈 기자 = 경북 문경시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보건소 전정에 전 시설 양음압중앙제어시스템과 공기정화장치, UV LED소독장치, 냉난방, 워킹스루시설을 갖춘 감염병관리센터(선별진료소·호흡기전담클리닉)를 신축했다.

17일 문경시에 따르면 감염병관리센터(선별진료소 및 호흡기전담클리닉)는 그동안 음압텐트 등 간이형태의 선별진료소를 5억5700만원을 들여 연면적 132㎡(40평) 규모의 건물형태로 구축했다.

이 시설에는 접수실, 역학조사실, 검체채취실, 검체보관실, 엑스선실 물품보관실, 착의실, 탈의실, 화장실을 설치햇다.

또 호흡기전담클리닉에는 비대면 진료실, 환자대기실을 설치해 의료진 및 민원인의 접근성 및 이용의 편의성을 높였다.

특히 전 시설 음압중앙자동제어시스템을 도입해 양음압·공기정화장치·냉난방시설 완비로 실시간 음압 및 공기상태를 직접 모니터링 할 수 있다.

접수실과 역학조사실, 검체채취실은 UV LED소독장치를 설치해 검사 후 5초간의 소독 후 즉시 진단검사를 할 수 있어 민원인들의 대기시간을 최소한으로 단축시켰다.

그동안 의료진은 레벨D 보호복을 입고 더위 또는 추위와 서투를 벌였지만 새롭게 신축한 감염병관리센터는 레벨D 보호복을 입지 않아도 된다.

기후(여름·겨울)에도 영향을 받지 않고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에서 편안하게 역학조사 및 검체채취를 할 수 있게 됐다.

민원인 또한 의료진과 비대면으로 1인 1실 음압시설 및 UV LED 소독장치가 설치된 공간에서 최소의 동선으로 짧은 시간 내에 안전하게 역학조사 및 검체채취를 받을 수 있고 의료진과 민원인과의 동선이 완벽하게 분리돼 의료진과 민원인의 감염 위험을 최소화했다.

호흡기전담클리닉은 보건소에 근무하는 공중보건의가 진료에 참여하는 개방형 클리닉으로 주5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문경시 감염병관리센터의 선별진료소는 코로나19와 같은 신종 감염병 위기 시 감염병대응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 및 신종 감염병 대비해 효율적이고 안전한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시민과 의료진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겠다”며 “앞으로도 선제적이고 창의적인 시책 추진으로 빈틈없는 방역체계를 유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