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외교부 “미얀마 무력 진압, 심각한 우려”

외교부 “미얀마 무력 진압, 심각한 우려”

기사승인 2021. 03. 01. 17: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재한미얀마인들
재한미얀마인들이 28일 오전 서울 종로구 주한 러시아대사관 인근에서 미얀마 군부 쿠데타를 규탄하는 시위를 하고 있다./연합
정부는 지난달 28일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하고 있는 미얀마 사태에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다.

외교부는 1일 미얀마 정세와 관련한 대변인 성명에서 “우리 정부는 미얀마에서 다수의 민간인 사상자가 발생했다는 충격적인 소식에 매우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며 “미얀마 군과 경찰 당국이 민주주의를 요구하는 민간인을 폭력으로 진압하는 것을 규탄하며 시위대에 대한 폭력 사용을 즉각 중단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현재 미얀마 군부는 민주화를 요구하는 시위대를 향해 실탄을 발사하는 등 무력 진압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유엔인권사무소는 전날 미얀마 최대도시인 양곤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서 이어지는 쿠데타 반대 시위에서 미얀마 군부의 무력 진압으로 최소 18명이 숨지고 30명이 다쳤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우리 정부는 국제사회와 함께 미얀마 상황을 주시하며 우리의 향후 조치를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