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성생명, 여자농구 PO 2차선서 우리은행에 승리 ‘3차전 간다’

삼성생명, 여자농구 PO 2차선서 우리은행에 승리 ‘3차전 간다’

기사승인 2021. 03. 01. 17: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HSL_2675_1614584462
/제공=WKBL
여자프로농구 플레이오프 용인 삼성생명과 아산 우리은행의 승부가 3차전까지 간다.

삼성생명은 1일 경기도 용인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플레이오프(3전 2승제) 2차전 우리은행과 홈 경기에서 76-72로 승리했다. 플레이오프 전적 1승 1패를 맞춘 두 팀은 3일 충남 아산 이순신체육관에서 3차전을 치른다.

삼성생명은 이날 가드 윤예빈(24·180㎝)이 혼자 26점, 11리바운드로 맹활약해 팀 승리를 이끌었다. 윤예빈은 전반 팀 득점 40점의 절반인 20점을 혼자 책임지는 등 경기 초반부터 공수에서 맹활약했다.

전반을 앞서던 삼성생명은 3쿼터 우리은행에 역전을 허용하는 등 양 팀은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그러나 삼성생명은 4쿼터 종료 5분 28초 전 9점까지 간격을 벌렸다. 우리은행도 김소니아와 박지현, 박혜진의 득점으로 간격을 좁혔지만, 삼성생명도 김한별의 자유투 득점과 김단비의 득점으로 승기를 굳혔다.

우리은행에서는 김소니아(22점)와 박혜진(21점)이 분전했으나 이날 승리를 확정하지 못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