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네이버클라우드, 제주관광공사와 스마트 관광 거버넌스 구축 위해 맞손

네이버클라우드, 제주관광공사와 스마트 관광 거버넌스 구축 위해 맞손

기사승인 2021. 03. 03. 15: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네이버 사옥 전경
네이버클라우드가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은숙)와 ‘제주 스마트 관광 거버넌스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협약식은 이날 오후 제주관광공사가 위치한 제주웰컴센터에서 진행됐으며 제주관광공사 고은숙 사장, 현창행 본부장, 네이버클라우드 한상영 상무, 이민석 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 협약은 빅데이터 기반 관광서비스 플랫폼의 지속적인 인프라 기술 협력과 제주 기반 관광스타트업 지원 등 제주 스마트 관광 거버넌스 구축을 위한 제반 서비스 및 상품 교류를 골자로 한다.

제주관광공사는 관광 빅데이터 사업을 통해 스마트 관광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업무를 수행 중이며, 이번 협약은 제주 스마트 관광의 선도성 강화를 위해 민간기업과 협력적 거버넌스를 구축하여 협업 및 융합을 통한 시너지를 도모하고자 실시하게 됐다.

네이버클라우드는 자사의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통해 빅데이터 기반 분석의 제주도 내 유명 관광장소 추천 및 해당장소의 혼잡도 내역 등과 같은 정보제공 서비스, 그리고 해외 방문객을 대상으로 한 맛집 추천, 유명 관광장소 안내 등을 파파고, CLOVA와 같은 네이버의 AI 서비스를 이용해 제공하는 것을 협의하고 있다. 네이버클라우드는 현재 제주관광공사의 ‘빅데이터 기반 관광 서비스 플랫폼 개발’ 사업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제주관광공사 연구조사센터 관계자는 “제주관광공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제주 스마트 관광 거버넌스의 한 축인 민간기업과의 연계를 강화하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빅데이터 분석역량 강화와 한국 스마트관광을 선도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다”고 전했다.

네이버클라우드 한상영 상무는 “네이버클라우드가 보유한 AI와 클라우드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주를 스마트 관광의 거점으로 만드는데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 며 ”제주 기반의 관광 스타트업도 함께 지원하며 건강한 클라우드 생태계를 만들어 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