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심승일 삼정특수가스 대표, 모범납세 국무총리상 수상

심승일 삼정특수가스 대표, 모범납세 국무총리상 수상

기사승인 2021. 03. 03. 10: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왼쪽부타) 김창기 중부지방국세청장, 심승일 삼정특수가스 대표가 중부지방국세청에서 열린 ‘제 55회 납세자의 날’ 행사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삼정특수가스
삼정특수가스는 3일 중부지방국세청에서 열린 ‘제 55회 납세자의 날’ 행사에서 모범납세자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국세청이 주관한 납세자의 날 포상은 모범납세자와 세정협조자들에게 상을 수여해 납세자가 성실하게 세금을 납부하는 선진납세문화를 정착하고 납세의 보람과 자긍심을 고취시키기 위해 1966년부터 매년 실시되고 있다.

삼정특수가스는 가스사용시설과 부대사업 등을 영위하고 있으며 성실한 납세로 국가재정과 사회공헌, 고용창출 등에 기여한 점을 높이 인정받아 이번 표창을 수상하게 됐다.

심승일 삼정특수가스 대표는 “성실한 납세 풍토 조성에 일조하게 돼 기쁘다”며 “성실한 납세는 경영의 기본이며 보다 정직하고 투명한 경영으로 항상 모범이 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심 대표는 중소기업중앙회 부회장과 한국고압가스공업협동조합연합회 회장으로도 활동하고 있으며 지난 2월 25일 제19차 연합회 정기총회에서 만장일치로 연임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