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토부-LH “광명시흥 신도시 투기 의혹 사실…해당 직원 직위해제”

국토부-LH “광명시흥 신도시 투기 의혹 사실…해당 직원 직위해제”

기사승인 2021. 03. 03. 15: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토부
국토교통부. /아시아투데이 DB
국토교통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LH 직원들의 광명시흥 신도시 투기 의혹 관련 자체 조사를 통해 사실이라는 점을 인정했다.

국토교통부와 LH는 3일 “시민단체에서 제기한 광명시흥 신도시 관련 LH 직원들의 투기 의혹에 대하여 자체 조사한 결과 LH 직원 13명이 해당지역 내 12개 필지를 취득한 사실을 확인했다”며 “해당 직원들에 대한 직위해제 조치를 완료했다”고 이 같이 밝혔다.

다만 “민변·참여연대에서 제시한 10개 필지 중 2개 필지는 LH 직원 소유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며 “추가로 4개 필지의 소유사실이 확인돼 총 12개 필지가 LH 직원 소유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국토부와 LH는 해당 직원들의 경우 신규 후보지 관련부서·광명시흥 사업본부 근무자는 아닌 것으로 파악했다. 하지만 자체 감사 등을 통해 위법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위법사항이 확인되면 수사의뢰 또는 고소·고발 등 엄정 대응할 방침이라는 점도 강조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