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토교통진흥원, 공공기관 최초 ‘스마트워크 환경’ 구축

국토교통진흥원, 공공기관 최초 ‘스마트워크 환경’ 구축

기사승인 2021. 04. 06.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noname01
시스템 구축 운영 환경 구성도. /제공=국토교통진흥원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스마트워크 환경’을 공공기관 최초로 구축해 운영한다.

5일 국토교통진흥원에 따르면 스마트워크 환경은 내외부에서 인터넷 망과 분리된 업무 망을 제공하며 한 대의 PC로 업무망과 인터넷 망에 접속해 업무처리가 가능토록 해 위드코로나 시대 재택근무 환경을 구현, 비용 절감과 업무 효율성을 향상시켰다.

업무 망에 접속하기 위해서는 가상PC를 작동시키게 되는데 가상PC 솔루션의 경우 SK브로드밴드의 가상 PC를 적용했다. 인터넷 접속은 지정된 PC에서 직접 접속하게 되므로 가상 PC로 접속되는 업무망과 논리적으로 분리된다.

업무용 가상 PC와 지정된 PC간에 파일를 주고받는 경우 망 연계 솔루션을 통해 전송되며 파일 전송시 반드시 관리자의 승인을 거치도록 해 문서유출 방지 등 정보보안이 강화됐다.

모든 업무용 자료는 가상 PC 서버와 ECM(문서중앙화시스템)에 암호화된 상태로 저장, 외부로의 자료유출을 원천 차단했다.

손봉수 국토교통진흥원장은 “이번에 도입한 가상 PC는 국산 개발품으로 사용자 편의성·성능이 우수하며 탄소중립과 그린뉴딜 분야의 선도적 역할 등 공공기관의 ESG 경영에 많은 기여를 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