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찰, 서울 투표함 훼손·오세훈 암살 협박글 수사

경찰, 서울 투표함 훼손·오세훈 암살 협박글 수사

기사승인 2021. 04. 07. 15: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디씨
디시인사이드 야구갤러리 캡처
서울·부산시장 재보궐선거일인 7일 서울에서 선거 관련 사건이 잇따라 발생하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투표소에서 한 유권자가 투표함의 봉인지를 임의로 떼어내는 한편 온라인에서는 특정 후보를 살해하겠다는 글이 올라와 논란이 일었다.

경찰에 따르면 서울 마포경찰서는 이날 오전 9시 35분께 아현동의 한 아파트 투표소에서 투표함에 부착된 특수 봉인지를 떼어낸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50대 남성 A씨를 임의동행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봉인지가 제대로 부착돼 있는지 확인하려다 떼어낸 것이라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를 암살하겠다는 글이 올라와 용산경찰서가 수사에 착수했다.

한 누리꾼은 전날 오후 8시 35분께 디씨인사이드에 도검 사진과 함께 “우리는 7일 오세훈을 암살하겠다”는 글을 게시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