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내 백신 1차 접종 114만8060명…인구 대비 2.21%

국내 백신 1차 접종 114만8060명…인구 대비 2.21%

기사승인 2021. 04. 10. 14: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Z 백신 91만6119명, 화이자 백신 23만1941명 접종
국내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래 43일 동안 전 국민의 2.21%가 1차 접종을 마쳤다.

10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전날 하루 백신 신규 접종자는 3만3404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2월 26일 국내에서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후 1차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총 114만8060명이다. 전체 국내 인구 5200만명 대비 접종률은 2.21%이다.

1차 접종자 중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은 사람은 91만6119명이고, 화이자 백신을 맞은 사람은 23만1941명이다. 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자 7278명이 추가되면서 2차 접종 완료자는 누적 5만9422명이 됐다.

1분기 접종 대상자 89만8494명 중에서는 76만3444명이 백신을 맞아 85.0%의 접종률을 나타냈다. 1분기 대상자 가운데 2차 접종까지 끝낸 비율은 6.6%다.

2분기 접종 대상자 423만438명 중에서는 9.1%인 38만4616명이 1차 접종을 했다. 이 중 이달 1일 시작된 75세 이상 어르신 접종 대상자 350만457명 중에서는 13만4962명(3.9%)이 백신을 맞았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은 지난 2월 26일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원자 및 종사자를 시작으로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병원급 이상 의료기관 종사자로 대상이 확대됐다. 지난달 23일부터는 요양병원·시설의 만 65세 이상에 대한 접종도 시작됐다.

화이자 백신은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에게 배정돼 2월 27일 접종이 시작됐고, 지난달 20일부터는 2차 접종이 진행 중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