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성시, 맘 편한 임신 통합 서비스 전국 확대 시행

안성시, 맘 편한 임신 통합 서비스 전국 확대 시행

기사승인 2021. 04. 12. 13: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9일부터 전국으로 확대 시행될 예정
안성시, 맘 편한 임신 통합 서비스 전국 확대 시행
안성시보건소 전경/제공=안성시보건소
안성 이진 기자 =경기 안성시보건소는 정부의 출생률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정책 중 하나인 ‘맘편한 임신’ 통합 신청 서비스가 지난해 20개 시군구 시범사업으로 시작돼 오는 19일부터 전국으로 확대 시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12일 시에 따르면 이 서비스는 국민행복카드를 발급받은 임산부라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서비스 항목으로는 △엽산제 지원, 철분제 지원, 맘편한 KTX, 산모신생아 관리 지원, 에너지바우처, 표준모자보건수첩, 임신.출산 진료비 지원(국민행복카드), 임신.출산 진료비 지급(의료급여수급자), 청소년 산모.의료비 지원 등 9종에 대한 일괄 신청 △난임부부 시술비 지원, 위기임신(마더세이프) 전문상담 등 개별 신청 2종 △고위험임산부의료비 지원, 여성장애인 교육지원, 출산전후 휴가급여 등 서비스안내 3종 등이다.

특히, 엽산제.철분제의 경우 택배 현물서비스 신청 및 택배비 결제완료시 비대면으로 택배를 받을 수 있어, 임산부들이 편리하게 서비스를 제공받고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걱정도 덜 수 있다.

이 서비스 신청은 ‘정부24’에서 통해 가능하며, 보건소 및 주민센터에서 방문접수도 가능하다.

보건소 관계자는 “원스톱 통합처리로 임산부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임신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출산장려 정책에 도움이 되는 제도를 발굴.개선하고자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