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라한셀렉트 경주-라한호텔 전주, 오픈 1주년 기념 ‘반짝 특가’ 프로모션 진행

라한셀렉트 경주-라한호텔 전주, 오픈 1주년 기념 ‘반짝 특가’ 프로모션 진행

기사승인 2021. 04. 12. 18: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라한호텔 그룹은 라한셀렉트 경주와 라한호텔 전주 리뉴얼 오픈
라한호텔 그룹이 라한셀렉트 경주와 라한호텔 전주 리뉴얼 오픈 1주년을 맞아 4월 한 달 간 진행하는 ‘반짝 특가’ 프로모션 이미지. /제공=라한호텔그룹.
경주 장경국 기자 = 라한호텔 그룹이 라한셀렉트 경주와 라한호텔 전주의 리뉴얼 오픈 1주년을 맞아 주중 ‘반짝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12일 라한그룹에 따르면 30일 1주년을 기념해 이달 한 달간만 진행하는 이번 프로모션은 객실 특가 상품을 비롯해 2박 이상 투숙 시 1박을 무료로 제공하거나 현장 특별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객실 무료 업그레이드, 회원 대상 특가 상품 등 특별한 혜택들을 마련한다.

국내 대표적인 벚꽃명소로 손꼽히는 경주보문호수에 위치한 ‘라한셀렉트 경주’는 일-금 투숙 시 하루 3실 한정 레이크뷰 객실 업그레이드 혜택을 제공하는 ‘프리덤(free+덤)’ 패키지 상품을 출시했다.

또 라한호텔 그룹의 무료 멤버십인 ‘클럽라한’ 회원 전용 특가 상품 역시 함께 선보인다.

전주한옥마을에 자리한 국내 유일 한옥뷰 호텔, ‘라한호텔 전주’는 스위트 객실을 정상가 대비 약 50% 할인가에 이용할 수 있는 ‘원 스윗 데이’ 패키지를 선보인다.

패키지는 스위트 1박, 와인 1병, 레이트 체크아웃 2시간(낮 1시). 구글 크롬캐스트 대여(선착순 10실) 등 다양한 혜택으로 구성된다.

일-목 체크인 고객에 한해 적용되며 ‘혼자人전주’ 패키지를 2박 이상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추가로 1박을 무료로 제공한다. 패키지 구성은 디럭스 1박, 전주한옥마을캔맥주 1개, 레이트 체크아웃 1시간(낮12시), 구글 크롬캐스트 대여(선착순 10실) 등이다.

‘호텔현대 바이 라한 울산’도 스위트 객실 특가 상품을 내놨다. 일-목 체크인 고객에 한해 적용되는 해당 패키지는 프리미엄 스위트 1박, 실내수영장 2인, 헬스장 2인, 사우나 이용 시 50% 할인, 조식뷔페 이용 시 30% 이상 할인 등으로 구성된다.

이 외에도 4만원 추가 시, 로열 스위트 객실로 업그레이드 가능하다. 더불어 일-수 체크인 한정 모든 패키지 고객을 대상으로 연박 시 1만원 할인혜택도 제공한다.

백상석 라한호텔 그룹 영업마케팅 전무는 “라한셀렉트 경주와 라한호텔 전주 리뉴얼 오픈 1주년을 앞두고, 이달 달 간 다양한 혜택을 담은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하게 됐다”며 “보다 많은 분들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라한’만의 고품격 호캉스를 경험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라한호텔은 한앤컴퍼니 인수 후 2018년 새로운 이름으로 출범해 라한셀렉트 경주, 라한호텔 전주,라한호텔 포항, 호텔현대 바이 라한 울산·목포, 위탁운영중인 강릉 씨마크 호텔까지 전국 총 6개의 호텔 체인 네트워크를 이루고 있다.

각 호텔이 위치한 지역 고유의 특색에 라한 브랜드만의 통일성 있는 서비스 철학을 더해 각 지역별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며, 호텔에 대한 천편일률적인 기준에서 벗어나 라한만의 새로운 스탠다드를 제시하고자 한다.

브랜드명인 라한(LAHAN)은 즐거움을 뜻하는 순수 우리말 ‘라온’과 한국의 ‘한(韓)’의 조합이다.

귀한 손님을 정성껏 맞이하던 한국의 따뜻한 환대정신을 바탕으로 전국의 라한호텔을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기분 좋은 순간(Delightful Stay)만을 선사하고자 하는 서비스 철학이 담겨있다.

반복된 일상에서 벗어나 진정한 휴식을 누리며 일과 삶의 균형을 이루는 건강한 삶, 가치 있는 새로운 경험들로 더욱 풍요로워지는 삶, 사람과 사람이 만나 교감하고 소통하며 함께 어우러지는 삶, 무엇보다 매 순간 즐거움과 여유가 가득한 삶, 라한은 이런 특별한 고객의 가치가 실현되는 호텔 브랜드로 자리매김해 나갈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