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JT저축은행, 혁신금융 서비스 기업 대출 1000억원 돌파

JT저축은행, 혁신금융 서비스 기업 대출 1000억원 돌파

기사승인 2021. 04. 21. 18: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700점대 이하 중·저신용자 비중 85% 차지
KakaoTalk_20210421_113134680
JT저축은행 건물 모습./제공=JT저축은행
JT저축은행이 혁신금융(핀테크 업체 제휴 신용 대출) 연계 여신 누적 실적이 1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JT저축은행은 작년 8월 혁신금융 서비스 기업과 첫 제휴를 맺은 이후 올 1월 토스 전용 중금리 신용대출 상품 ‘파라솔S’를 출시하는 등 그동안 고객 편의성을 넓혀왔다. 현재는 ▲카카오페이 ▲시럽 ▲마이뱅크 ▲토스의 ‘대출 비교 서비스‘를 통해 상품 정보와 24시간 비대면 자동 대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JT저축은행이 혁신금융 서비스 기업과 제휴를 통해 제공 중인 대출 상품의 평균 금리는 연 14.2%(4월 기준)로 가계 신용 대출을 취급 중인 36개 저축은행 업계 평균 금리 연 16.45%(저축은행중앙회 가계신용대출 금리 공시 기준) 보다 연 2.25%포인트 낮은 데다, 이용 고객 중 700점대 이하 중·저신용자가 약 85%로 집계돼 해당 금융 서비스를 통한 고객의 이자 부담 경감에도 이바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JT저축은행의 혁신금융 서비스 기업 이용자는 전체 가계신용대출 이용 고객 중 약40%(3월 기준) 수준으로 지난해 8월 서비스 출시 이후 증가세를 기록 중이다.

JT저축은행은 앞서 금융당국이 법정상한금리를 연 24%에서 연 20%로 인하하는 방한을 발표하자, 자체적인 금리 조정을 통해 신규 대출에 대한 연 20% 초과 고금리 취급 중단을 중단했다.

최성욱 JT저축은행 대표이사는 “고객의 편의 증진과 급변하는 금융 시장 움직임에 발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혁신금융서비스 제공 기업과의 제휴 확대와 모바일 서비스의 질적 개선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JT저축은행만의 신용대출 상품 운용 노하우를 기반으로 고객의 경제적 부담 경감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JT저축은행의 모바일 금융 서비스와 관련 자세한 정보는 JT저축은행 영업점과 홈페이지·고객센터 전화상담 등을 통해 문의하면 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