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동아ST, 한국의료지원재단과 저소득 암환자 약제비 지원 업무 협약 체결

동아ST, 한국의료지원재단과 저소득 암환자 약제비 지원 업무 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1. 05. 17. 09: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동아에스티는 한국의료지원재단과 저소득 암환자 약제비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4일 열린 협약식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과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를 위해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과 유승흠 한국의료지원재단 이사장 등 양사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동아ST, 한국의료지원재단과 저소득 암환자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왼쪽)과 유승흠 한국의료지원재단 이사장이 지난 14일 열린 저소득 암환자 약제비 지원 업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동아에스티
이에 따라 동아에스티는 암환자들을 위한 약제비 2억원을 한국의료지원재단에 지원한다. 주치의를 통해 암환자들은 한국의료지원재단에 신청을 하고 한국의료지원재단은 심사 후 환자들에게 약제비를 지급한다.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은 “코로나19가 전세계적으로 유행하며 경제 활동이 마비되면서 의료사각지대에 놓인 환자가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위에 어려운 이웃들을 되돌아보고 따뜻한 사랑의 손길을 건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아에스티는 지난해 사회적가치위원회를 출범하고 환경보호, 사회적 기여 등 사회적가치를 창출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왔다. 참여형 기부 문화 조성을 위한 Fun:D(펀 콜론디) 캠페인, 저신장증 어린이를 위한 성장호르몬제 기부, 이동 약자들을 위한 약국 이동 경사로 설치, 남북 접경지역의 자연 복구 및 자연과 인간이 공생할 수 있는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평화의 숲 조성 등을 실시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