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립정동극장서 만나는 ‘금난새의 클래식 데이트’

국립정동극장서 만나는 ‘금난새의 클래식 데이트’

기사승인 2021. 09. 20. 06: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내달 6일 오전 11시...비발비 '겨울', '파사칼리아' 등 연주
ㅇ
국립정동극장이 내달 6일 오전 11시 ‘금난새의 클래식 데이트’를 선보인다.

뉴월드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수석·부수석 연주자로 구성된 소규모 현악 그룹 뉴월드챔버오케스트라가 출연한다. 바이올리니스트 김혜지와 클라리네티스트 백양지가 함께한다. 금난새는 지휘 및 해설을 맡는다.

그리그 모음곡 ‘홀베르그 시대에서’, 비발디 ‘사계’ 중 ‘겨울’, 베버의 ‘클라리넷 콘체르티노’, 젠킨스의 ‘펄라디오’, 레스피기 모음곡 ‘옛 무곡과 아리아’ 중 ‘파사칼리아’ 등이 연주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