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포스코터미날 농어촌상생기금 9000만원 전달

기사승인 2021. 10. 18. 08: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취약농가 농특산물 구입 도내 복지시설 기부
안동 김정섭 기자 = 경북도는 18일 도청에서 포스코터미날이 출연한 농어촌상생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복태 포스코터미날 대표이사, 조태용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하 협력재단) 농어촌상생기금 운영본부장이 참석했다.

포스코터미날이 출연한 기금은 9000만원으로 태풍 오마이스 피해지역과 도내 유통 취약농가 농특산물의 구입에 쓰여 진다.

도에서는 구매한 농산물을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정의 손길이 부족해진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해 농업인과 취약계층을 함께 돕는다.

농어촌 상생협력기금은 자유무역협정(FTA) 이행에 따라 피해를 입거나 입을 우려가 있는 농어업·농어촌의 피해 경감과 상생 협력을 위해 기업들의 출자로 마련된다.

김복태 포스코터미날 대표이사는 전달식에서 “태풍 등의 피해로 어려움을 겪은 농업인과 지역 복지시설에 도움을 줄 수 있어 포스코 그룹의 경영 이념을 전하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터미날(주)는 포스코그룹 자회사로 국내·외 발전사와 시멘트사 등에 석탄 및 원료를 국내·외에서 공급하는 복합물류전문회사로 포항과 광양에 사업소를 두고 있으며 포스코 그룹의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에도 앞장서 국민과 함께 성장해 오고 있는 기업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포스코터미날이 출연한 상생협력기금이 농업·농촌에 큰 힘이 될 것이며 지역과 함께 걸어가고 있는 포스코터미날과 포스코그룹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