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CCK 신임 회장에 장만희 한국 구세군 사령관

NCCK 신임 회장에 장만희 한국 구세군 사령관

기사승인 2021. 11. 22. 17: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KR20211122132600005_01_i_P4
장만희 NCCK 신임 회장/ NCCK 제공
장만희(63) 한국 구세군 사령관이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신임 회장으로 선임됐다.

NCCK는 22일 서울 영등포구 문래동 구세군영등포교회에서 제70회 정기총회를 열고 장 사령관을 신임 회장으로 선임했다. 임기는 1년이다.

장 신임 회장은 1993년 구세군 사관으로 임명됐다. 미서군국 부서기장관, 한국 구세군 서기장관 등을 역입하고 지난해부터 한국 구세군 사령관과 구세군 학교법인 이사장, 구세군 유지재단법인 이사장, 구세군 사회복지법인 이사장을 맡고 있다.

장 신임 회장은 총회가 끝난 후 기자회견에서 “NCCK는 기후생태 위기를 신앙의 과제로 인식하고, ‘기후위기 비상행동 10년’ 사업을 통해 전 지구 생명공동체의 평화와 공존을 위해 일하겠다”고 밝혔다. 또 한반도 종전 평화를 위한 노력, 상호 존중을 통해 생명·정의·평화를 이루는 선교 기관 활동 등을 다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