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칼의 전쟁’ 테이의 폭풍 먹방에…이찬원 ‘동공 확장’

‘칼의 전쟁’ 테이의 폭풍 먹방에…이찬원 ‘동공 확장’

기사승인 2021. 11. 28. 10: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칼의 전쟁_테이 대식가
‘칼의 전쟁’ 테이가 이영자, 이찬원을 놀라게 한 역대급 먹방을 선보인다./제공=LG헬로비전, tvN STORY
‘칼의 전쟁’ 테이가 이영자, 이찬원을 놀라게 한 역대급 먹방을 선보인다.

오는 29일 방송될 LG헬로비전-tvN STORY 예능 ‘칼의 전쟁’에서는 ‘밥도둑’이라는 주제로 팔도 명인들의 요리 대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날 연예계 대표 대식가로 알려진 가수 테이가 스페셜 MC로 등장한다. 테이는 ‘밥도둑’이라는 주제에 걸맞게 대결마다 역대급 먹방으로 현장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공기밥이 아닌 대접밥을 먹는가 하면 매 밥상마다 싹쓸이한 것이다.

공개된 스틸 속 이찬원은 테이의 먹방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놀란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이찬원은 동공이 확장돼 젓가락질을 멈춘 모습이다. 반면 테이는 빈 대접 그릇을 내밀고 아쉬움을 내비치고 있다.

이영자는 대식가 테이를 견제하는 것도 잠시 그의 먹성을 인정하기에 이르렀다. 급기야 이영자는 테이의 밥 수저에 직접 생선살을 발라 올려주기 시작했고, 이를 본 이찬원은 “영자 누나가 먹을 걸 줬다고요? 그럼 다 준 거예요”라며 깜짝 놀라 모두의 웃음을 터트렸다. 그런가 하면 도경완은 “테이는 이제까지 나온 스페셜 MC가 먹은 양을 다 합친 것보다 많이 먹었다”며 혀를 내둘렀다.

오는 29일 오후 9시 50분 방송.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