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평택해경, 설 연휴 기간 해상 음주운항 특별 단속

평택해경, 설 연휴 기간 해상 음주운항 특별 단속

기사승인 2022. 01. 24. 12: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기 남부와 충남 북부 해역에서 특별 단속
평택해경, 설 연휴 기간 해상 음주운항 특별 단속
평택해양경찰서 전경
평택 이진 기자 = 경기 평택해양경찰서가 설 연휴 기간 중 선박 음주 운항으로 인한 해양 사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경기 남부 및 충남 북부 해역에서 해상 음주 운항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

평택해양경찰서는 경기 남부 및 충남 북부 해상에서 음주 운항 금지에 대한 계도 활동을 펼치고 설 연휴인 29일부터 2월 2일까지 일제 단속을 시행한다.

평택해양경찰서는 이 기간 동안 여객선과 유도선 등 다중이용선박 주요 항로, 레저보트와 예인선 등 음주 운항 가능성이 높은 선박이 활동하는 해역을 중심으로 집중 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해상교통관제센터와 협조해 음주 운항 의심 선박을 선별하고, 의심 선박에 대해서는 경비함정이 출동해 단속을 할 계획이다.

경비함정과 파출소 경찰관 합동으로 해상과 육상을 연계한 단속 활동도 펼친다.

평택해양경찰서는 경기 남부와 충남 북부 해상에서 최근 5년간 모두 19건의 음주운항 행위를 적발한 바 있다.

평택해경 관계자는 “설 연휴 기간 중 경기 남부와 충남 북부 해상에서 경비함정, 파출소 등을 동원해 강력한 음주 운항 단속을 전개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