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이디피부과, 미용 시술 찾는 20·30 남성…64% 돌파

아이디피부과, 미용 시술 찾는 20·30 남성…64% 돌파

기사승인 2022. 01. 24. 11: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용 시술을 위해 피부과를 찾는 20·30대 남성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과거 제모와 모공 치료 등에서 다양한 쁘띠 미용 시술로 트렌드가 변화한 결과로 풀이된다.

24일 아이디병원에 따르면 지난해 아이디피부과 남성 내원 고객 비중은 30대가 32.7%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20대 31.4%, 40대 19.8%, 50대 7.5%, 60대 3.7% 등의 순이었다. 이 기간 여성은 30대 30.7%, 40대 26.8%, 20대 17.7% 순이었다. 20대와 30대 비중 모두 남성이 높은 결과치를 보였다.

사본(1) - 아이디피부과 전경
남성 내원 고객 비중 중 20대와 30대가 전체 64%를 넘어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병원 측은 설명했다. 20대와 30대 남성이 쁘띠 미용 시술에 관심을 갖기 시작하면서 피부과 방문율이 높아진 것으로 병원 측은 분석했다.

아이디피부과의 경우 지난해 남성 고객 시술 기준 울쎄라(리프팅)는 직전 년도(2020년) 대비 7.1% 신장했다. 써마지(노화 예방) 89%, 인모드(콜라겐 재생) 23% 각각 증가해 쁘띠 미용 시술의 성장세가 뚜렷했다. 지난 2020년 1월부터 지난해 12월까지 남성이 가장 많이 찾은 미용 시술은 울쎄라, 인모드, 스킨부스터, 써마지 순이었다.

황종익 아이디피부과 원장(피부과 전문의)은 “화장품 시장에서도 젊은 남성 고객이 증가하듯 미용 시술 분야에서도 젊은 남성 고객들의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다양한 미디어 플랫폼을 통해 꾸미는 문화가 익숙해졌고 자신의 외모를 위해 명품·액세서리·피부 등에 아낌없이 투자하는 MZ세대 특성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기존 세대들과 비교해 미(美)에 대해 적극적으로 관심을 표현하는 성향이 도드라진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