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재산(IP) 기반 글로벌 기업 꿈꾸는 경기도 대표 스타기업을 찾습니다

기사승인 2022. 01. 28. 16: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기도, 2022년 경기도 글로벌IP스타기업 육성사업 참여 기업 모집
3년간 최대 2억1000만 원, 연간 최대 7000만 원 내에서 지원
경기도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도는 특허청과 공동으로 도내 수출 유망 중소기업 중 지식재산 역량을 갖춘 기업에 지식재산(IP) 종합서비스를 지원하는 ‘2022년 경기도 글로벌IP스타기업 육성사업’을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이 사업은 수출실적이 있거나 수출 예정인 도내 유망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선행기술조사부터 등록 단계까지 특허·브랜드·디자인 분야의 융합지원을 펼쳐 신규 지식재산권 창출과 해외 권리 확보를 도모하는 데 목적을 뒀다.

올해는 지난해 38억보다 11.2% 증가한 국·도비 42억2800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신규 68개 사 등 총 132개 사(2~3년차 포함)를 대상으로 원스톱으로 종합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해외특허 확보를 적극적으로 지원해 기술력을 갖춘 지역 중소·벤처기업들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선정 기업은 3년간 최대 2억1000만 원, 연간 최대 7000만 원 한도 내에서 맞춤형 특허맵, 브랜드·디자인 개발, 특허기술 홍보영상 제작, 비영어권 브랜드 개발, 특허·디자인 융합, 해외 지재권 출원 비용 등을 지원받는다.

참여 희망 기업은 오는 2월 15일까지 (재)경기테크노파크 경기지식재산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도는 지난해 1~3년차 IP스타기업 136개 사를 대상으로 특허맵·특허기술홍보영상 72건, 디자인개발 등 96건, 브랜드개발 등 25건, IP경영진단 IP융합분야 13건, 해외 지식재산권 확보, 대응 443건을 지원했다.

그 결과 글로벌 지식재산 스타기업들의 평균 수출액이 선정전 대비 126.5% 증가하는 성과를 보이는 등 지식재산을 활용한 경영전략이 기업 경쟁력을 좌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규식 미래성장정책관은 “세계는 지금 기후 위기 대응과 디지털 대전환, 기술·지식재산 패권 시대”라며 “선도적인 코로나 대응과 한류붐으로 K-브랜드의 인지도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도내 중소기업들이 지식재산 기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도록 경기도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지식재산센터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경기지식재산센터 유튜브 채널을 참고하면 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