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겨울철 도로제설 시군 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기사승인 2022. 05. 23. 08: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표창과 함께 도비 보조금 4000만원 지원 받는다
clip20220523071722
부천시가 겨울 도로제설 종합평가에서 경기도 31개 시군중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도로제설작업 중인 차량 모습 ./제공=부천시
부천 장이준 기자 = 경기 부천시가 경기도내 31개 시·군 ‘2021~2022년도 겨울철 도로제설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기관 표창과 도비 보조금 4000만 원을 지원받는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지난해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경기도 내 31개 시·군 겨울철 제설대책 실적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것으로 겨울철 자연재난 대응 사전대비 과정과 강설 발생 시 신속하고 체계적인 상황대처를 통한 시민안전 확보여부에 중점을 뒀다.

시는 2021~2022년 설해대책 기간 동안 강설 및 도로결빙 등 재난사태에 신속하게 대처하고자 도로제설 종합대책계획을 수립했으며 사전에 각종 제설장비를 일제 정비해 지정한 제설 취약구역에 우선 대응할 수 있도록 체계를 갖췄다.

특히 시는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11.6억 원을 확보해 고갯길과 상습응달 구간 등 결빙취약구간에 자동 제설·제빙시스템을 구축했으며 GPS 활용 제설차량 운행관리 시스템을 통한 제설차량 모니터링, 염수활용 습염식 제설작업 수행 등 선진화된 제설시스템 분야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돼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시 관계자는 “이번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지만 부족한 부분을 철저히 분석해 앞으로도 겨울철 강설 및 결빙으로 인한 안전사고 없는‘수도권 제1의 겨울철 안전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