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사업’ 언제 어디서나 맞춤형 건강관리

기사승인 2022. 05. 23. 10: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20523095158
고창군보건소가 운영하고 있는 ‘모바일 헬스케어사업’/제공 = 고창군보건소
고창 신동준 기자 = 전북 고창군보건소가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 앱을 통해 건강을 관리해주는 ‘모바일 헬스케어사업’을 시작했다.

23일 고창군보건소에 따르면 모바일 헬스케어사업은 보건소 건강증진 사업과 정보통신 기술을 활용한 모바일 기반의 건강서비스다. 건강 위험요인이 있는 대상자에게 6개월간(6~11월)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한다.

참여대상자는 만 19세 이상 성인 중 건강위험요인(혈압·공복혈당·허리둘레·중성지방·HDL-콜레스테롤)을 1개 이상 가지고 있는 고창군 거주자가 해당된다. 단, 질환자 및 약물 복용자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보건소 전문팀(의사·코디네이터·간호사·영양사·운동전문가)이 스마트워치 형태의 활동량계와 연계된 모바일앱을 통해 개인맞춤형 신체활동 관리, 식습관 관리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초기, 중간, 최종으로 3번의 검사(혈액검사·신체계측·건강상담)를 통해 각 결과를 비교 후 대상자의 행태개선 여부를 확인해 대상자의 건강관리를 돕는다.

유병수 고창군보건소장은 “전문화된 건강관리 서비스를 비대면으로 제공받고, 스스로 건강관리 중요성을 인식하게 되는 장점이 있다”며 “지역주민의 만성질환 이환율 감소와 건강수명 연장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