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대통령, 신임 특허청장에 이인실 지명…‘여성 전문가 발탁’

윤대통령, 신임 특허청장에 이인실 지명…‘여성 전문가 발탁’

기사승인 2022. 05. 29. 14: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220529_140453332
이인실 신임 특허청장 내정자./사진 =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29일 이인실 한국여성발명협회 회장을 신임 특허청장에 내정했다. 앞서 교육부·보건복지부 장관과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을 모두 여성으로 발탁한 데 이은 두 번째 여성 전문가 기용이다.

이 내정자는 국제변리사연맹 한국협회장, 세계전문직여성(BPW) 한국연맹 회장을 지냈다. 부산대 불어불문과를 거쳐 미 워싱턴대 법학 박사 및 고려대 법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대통령실은 이 내정자 지명 배경에 대해 “이 내정자는 부산대 출신 첫 변리사이자, 한국의 세 번째 여성 변리사로서 30여년 이상 지적재산권 분야에 종사해 온 자타공인 최고 전문가”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 내정자는 치열한 국제 특허 전쟁에서 국익을 지키는 일을 수행하였을 뿐 아니라 여성 경제활동 참여 확대를 실현하기 위해 20년 이상 여성단체 활동에 참여하고, 현재는 한국여성발명협회 회장으로서 여성 발명인 지원과 여성 경제 인력 발굴사업을 적극적으로 전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대통령실은 “과거 고정관념을 깨고 변리사라는 새로운 길에 도전해 입지전적인 성공을 거둔 이 내정자야말로 대한민국 젊은이들의 창조적 도전을 격려·지원하고, 특허청을 이끌어 대한민국이 지식재산 강국이 되는데 크게 기여할 적임자라고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