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에밀 졸라 원작 뮤지컬 ‘테레즈 라캥’ 9월 개막

에밀 졸라 원작 뮤지컬 ‘테레즈 라캥’ 9월 개막

기사승인 2022. 07. 02. 06: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1관 무대에
ㅇ
욕망과 죄의식으로 고통스러워하는 인간상을 그린 창작뮤지컬 '테레즈 라캥'이 3년 만에 관객과 만난다.

한다프로덕션은 오는 9월 20일부터 대학로 드림아트센터 1관에서 뮤지컬 '테레즈 라캥'을 공연한다.

이 작품은 에밀 졸라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1860년대 프랑스를 배경으로 인간의 열정과 탐욕, 질투, 죄의식 등을 다룬다.

2019년 초연에 이어 3년 만의 재연이다. 억눌린 욕망을 가진 테레즈 역에는 오소연·최연우·선민, 테레즈와 사랑에 빠지는 로랑 역에는 정민·박정원·동현이 캐스팅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