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유니클로, 깨끗한 해양 환경 위한 ‘글로벌 캠페인’ 출범

유니클로, 깨끗한 해양 환경 위한 ‘글로벌 캠페인’ 출범

기사승인 2022. 07. 01. 17: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지난 28일 유니클로와 한국청소년해사법학회 자원봉사자들이 해운대 미포항 주변에 버려진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제공 = 유니클로
유니클로가 깨끗한 해양 환경 보호를 위해 글로벌 캠페인 ‘조인: 옷의 힘’을 출범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유니클로 매장과 온라인을 통해 실시된다. 유니클로의 모 기업인 패스트리테일링은 재활용 소재로 만든 유니클로 제품 및 ‘블루 사이클’ 청바지의 판매 수익금 일부를 해양쓰레기 저감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기부한다.

한국에서는 유엔(UN)의 지속가능발전목표 중 하나인 해양생태계보호를 위해 교육과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하는 한국해양대학교 산하 청소년해사법학회에 장학금을 전달한다.

캠페인 기간 동안 유니클로는 100% 재활용 섬유를 사용한 제품을 판매한다. 유니클로의 글로벌 지속가능성 앰배서더인 ‘도라에몽 지속가능 모드’ 캐릭터를 활용한 티셔츠, 봉제 인형 및 포켓터블 백 등이 출시된다.

이와 함께 해양 오염에 대한 소비자의 인식을 높이고 일상 속 환경 보호 활동에 대한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지난달 28일 유니클로 부산지역 매장 직원과 한국청소년해사법학회 대학생 자원봉사자와 함께 해운대 일대에서 쓰레기를 줍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유니클로는 부산에 이어 인천, 강릉, 포항에서도 시민 자원봉사자와 자사 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환경 정화 활동을 7월 한 달 동안 펼칠 계획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