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디자인대상 후보작 발굴할 ‘수원디자인크루’ 발대

기사승인 2022. 08. 14.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수원지역 디자인 전공 대학생 26명 위촉…아름다운 건축물 등 추천
수원시로고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 수원시 곳곳에 있는 아름다운 건축물 등 수원디자인대상의 후보작을 발굴할 '수원디자인크루'가 활동을 시작한다.

수원시는 2일 오후 2시 수원시청 중회의실에서 '수원디자인크루 1기 발대식'을 개최, 26명의 대학생들을 디자인크루로 위촉했다.

디자인크루는 경기대학교, 경희대학교, 수원여자대학교 등 인근 대학교에서 디자인을 전공하는 재학생과 휴학생들로 구성됐다.

이들은 오는 9월 초까지 제2회 수원디자인대상 후보작을 발굴해 추천하는 역할을 맡았다. 또 11월에 진행될 수원디자인대상 시상식과 전시회 등을 기획하는데 참신한 아이디어를 제공하는 등의 방법으로 참여할 수도 있다. 수원시의 디자인 정책과 행사 등을 SNS에 홍보하는데도 협조할 예정이다.

수원시의 우수한 디자인 자산을 발굴하기 위해 지난해 수원디자인대상을 시작한 수원시는 후보작 공모에 시민의 참여도 활짝 열어 뒀다. 오는 8월 말까지 이메일을 통해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건축물, 인테리어, 공공공간, 제품, 시설물, 광고물, 인쇄물, 브랜드, 공공미술, 산업공예 등 다양한 분야에서 디자인이 뛰어난 작품을 추천 가능하다.

디자인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디자인의 품질을 높이는 노력을 기울여 온 수원시는 디자인크루 등 시민들의 참여가 확대되면 수원시의 디자인 품질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수원디자인크루 발대식에 참석한 유문종 제2부시장은 "시민이 함께 수원시 디자인 발전에 대해 고민하고 참여하는 동참이 필요하다"며 "수원디자인크루의 참여와 노력이 향후 우리 시 디자인 품격을 높이는데 큰 기여를 할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2022년 수원디자인대상은 오는 11월 초 개최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