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윤대통령 “北핵 포기시, 담대한 구상 제안”…대규모 식량 공급·송배전 인프라 지원 등

윤대통령 “北핵 포기시, 담대한 구상 제안”…대규모 식량 공급·송배전 인프라 지원 등

기사승인 2022. 08. 15. 10: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77주년 광복절 경축사
축사하는 윤 대통령
윤석열 대통령이 15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잔디마당에서 열린 제77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축사하고 있다./연합
윤석열 대통령은 15일 광복절 경축사에서 "북한이 핵 개발을 중단하고 실질적인 비핵화로 전환한다면 그 단계에 맞춰 북한의 경제와 민생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담대한 구상을 지금 이 자리에서 제안한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 잔디마당에서 열린 제77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북한 비핵화는 한반도와 동북아, 그리고 전세계 지속가능한 평화에 필수적"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은 '담대한 구상'의 구체적인 방안으로 △대규모 식량 공급 프로그램 △발전과 송배전 인프라 지원 △국제교역을 위한 항만과 공항의 현대화 프로젝트 △농업 생산성 제고를 위한 기술 지원 프로그램 △병원과 의료 인프라의 현대화 지원 △국제투자 및 금융 지원 프로그램 등을 언급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