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립준비청년 자립수당 8월부터 인상지원

기사승인 2022. 08. 18. 16: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 정부, 제1차 비상경제민생회의, 자립준비청년의 경제적 부담완화 기여 -
여주시
여주 남명우 기자 =경기 여주시는 자립준비청년 자립수당을 오는 8월 19일부터 월5만원이 인상된 매월 35만원의 자립수당을 지원한다. 자립준비청년이란 시설보호 및 가정위탁아동 중 만18세 이상 보호종료된 청년을 일컫는다.

이번 자립수당 인상은 제1차 비상경제민생회의에서 논의한 「고물가부담 경감 생활안정지원 방안」에 따른 것으로 자립준비청년이 경제적 부담을 덜고 안정적으로 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하는 방안이다.

올해 여주시는 1억 5천만원을 편성하여 자립준비청년에게 자립수당을 매월 지원하고 있으며, 이 밖에도 자립지원정착금 2억 1천만원 및 경기주택도시공사(GH)와 연계하여 전세임대주택을 지원하는 등 자립준비청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