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사랑의교회, 청계산 산상기도회…오정현 목사 “기도 함대 띄우자”

사랑의교회, 청계산 산상기도회…오정현 목사 “기도 함대 띄우자”

기사승인 2022. 08. 17. 08: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청계산 산상기도회 3년 만에 다시 열려
clip20220817081823
경기도 과천시 청계산에서 3년 만에 열린 사랑의교회 산상기도회 모습. 오정현 담임목사가 기도회를 인도하고 있다./제공=사랑의교회
사랑의교회는 지난 14일 경기도 과천시 청계산에서 산상기도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기도회에는 교회 성도 3500여명이 직접 산에 올라 함께 기도했고 온라인 및 인터넷 생중계로 6000여명, 대학·청년부 등 교회 본당 및 부속예배실에서도 4000여명이 동참하는 등 총 1만3500여명이 마음을 모았다. '청계산 산상 기도회'는 코로나19로 인해 3년 만에 열렸다.

기도회를 인도한 오정현 목사는 "오늘 이 자리가 '기도의 함대'를 띄우고, '기도 대첩'의 거룩한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제한 후 "한국 교회와 사랑의교회 성도들이 간구하는 절박하고 간절한 기도 위에 만민에게 부어주실 영을 부어 주실 때, 영적 봄비의 은혜를 받게 되어 '광복과 응답의 종소리'가 강력하게 울려 퍼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광복 77주년 주일에 올려 드리는 '청계산 산상 기도회'를 통해 해방의 이른비를 받은 대한민국에 통일의 늦은비를 내려 주시도록 간구하는 구국을 위한 기도의 용사가 되자"고 덧붙였다.

clip20220817081857
청계산 산상기도회에 모인 교인들./제공=사랑의교회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