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임 경찰 2280명 졸업…‘여풍당당’ 종합성적 1,2위 싹쓸이

신임 경찰 2280명 졸업…‘여풍당당’ 종합성적 1,2위 싹쓸이

기사승인 2022. 08. 19. 10: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앙경찰학교 졸업식 열려
경찰청6
박성일 기자
중앙경찰학교는 19일 충북 충주시 수안보면 중앙경찰학교 대운동장에서 신임경찰 제310기 졸업식을 개최했다.

졸업식에는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를 비롯해 신임경찰 졸업생 2280명(남자 1천708명·여자 572명)과 경찰 지휘부, 졸업생 가족 등 9000여명이 참석했다.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윤희근 경찰청장, 이채익 국회 행정안전위원장, 김호철 국가경찰위원장 등도 자리했다.

졸업생 2280명 중 공개 경쟁 채용시험에 합격해 임용된 경찰관은 1696명이고 101경비단 120명, 경찰행정학·세무회계·무도·사격·안보 수사·법학 등 13개 분야 경력경쟁 채용에는 464명이 임용됐다.

졸업생들은 지난해 12월 말부터 이달까지 약 8개월간 형사법 등 법 진행에 필요한 법률 과목과 사격·체포술 등 현장에서 요구되는 실무교육을 받았다. 이후 전국 각 시도경찰청에 배치된다.

졸업생 중 종합성적 최우수자가 받는 대통령상은 오채은(24·여) 순경에게 돌아갔다. 종합성적 2위인 전다혜(29·여) 순경은 행정안전부 장관상, 3위인 유성헌(24·남) 순경은 경찰청장상을 각각 받았다.

윤 대통령은 졸업생을 대표해 복무선서를 한 신수영(41·남) 순경과 최선영(32·여) 순경에게 직접 가슴표장을 달아주며 치안 현장을 향해 첫발을 내딛는 신임 경찰관들을 격려하고 국민의 바람에 부응하는 공정하고 당당한 경찰에 대한 기대를 전달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