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3주 만에 4만7000대 팔렸다 …‘아이오닉6’ 사전계약 흥행 돌풍 비결은

3주 만에 4만7000대 팔렸다 …‘아이오닉6’ 사전계약 흥행 돌풍 비결은

기사승인 2022. 09. 24. 06: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부드러운 디자인에 역대급 성능 갖춰
1회 충전 시 최대 524㎞ 주행
급커브에도 흔들림 없이 안정적
낮은 전고에도 실내공간 여유
세제 혜택 기준 5200만원 부터
3주 만에 4만7000대 판매 인기
'UFO를 연상시키는 유선형 외관에 높은 주행 성능…역동적인 움직임도 구현하는 반전 매력.'

현대차동차가 국내 전기차 시장 점유율 확대를 위해 첫 세단형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6'를 출시했다. 현대차의 차세대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가 탑재된 차량으로, 자동화 전략의 핵심으로 꼽히는 모델이다. 특히 유선형 외장 디자인으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에 빼앗긴 자리를 되찾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아이오닉6는 지난달 사전계약 실시 이후 3주 만에 4만7000여대가 팔릴 만큼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높은 전기소비효율과 1회 충전 시 524km에 달하는 주행가능 거리에 소비자들의 호응이 높은 것으로 풀이된다. 아울러 기존 콘셉트카를 기반으로 제작된 양산차로 소비자 기대감에 부응했다는 긍정적인 평가도 받고 있다.

KakaoTalk_20220922_090105923_02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6 롱레인지 프레스티지 20인치 AWD 풀옵션 모델. /사진=박완준 기자 @press=jun
지난 20일 현대차의 아이오닉6 롱레인지 프레스티지 20인치 AWD 풀옵션 모델을 타고 경기도 하남에서 가평까지 왕복 120km를 시승했다. 주행에 앞서 기존 차량에서 볼 수 없었던 유선형 디자인이 가장 눈길을 끌었다. 특히 후면부는 '포르쉐 911'를 닮은 스포티지한 디자인을 선보였다. 다만, 전면부에 장착된 매트릭스 LED 램프는 아반떼를 연상시켜 아쉬움을 느꼈다.

하지만 4855mm의 긴 전장과 1495mm의 낮은 전고로, 아이오닉 브랜드만의 날렵한 이미지가 강조됐다. 아이오닉6의 전폭은 1880㎜로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투싼(1865㎜)과 유사하지만, 전고는 세단에 걸맞게 1495㎜로 제작돼 젊은 층이 선호하는 쿠페형 스타일을 연상시켰다.

본격적인 주행에 나서자 세련된 이미지와 다르게 전기차 특유의 '역동적인' 움직임을 몸으로 느낄 수 있었다. 아이오닉6는 공기 저항계수가 Cd 0.21인 동시에 최대 출력 239㎾, 최대 토크 605Nm의 동력성능을 갖춰 제로백(시속 100㎞까지 걸리는 시간) 5.1초를 느낄 수 있다. 특히 스포츠 모드로 주행을 하자 뛰어난 엑셀 반응속도를 몸소 느낄 수 있었다.

아울러 시승 중 구부러진 도로가 많은 와인딩 코스에도 진입했지만, 배터리의 무게 탓에 내연기관 자동차보다 300㎏가량 무거운 전기차 특유의 장점이 빛을 발했다. 실제로 급격한 코너에 핸들을 크게 또는 자주 돌려야했지만, 무게 중심이 잘 잡혀 흔들림 없이 급커브에도 밀리지 않고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했다.

반환점에 도착 후 디지털 계기판엔 전비 6.0/kWH가 찍혔다. 이는 정부가 인증한 복합연비(4.8km/kWH)보다 높은 효율이다. 이날 탄 아이오닉6 롱레인지는 77.4kWh 배터리를 탑재해 1회 충전 후 주행거리는 524㎞다.

KakaoTalk_20220922_090105923_01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6 롱레인지 프레스티지 20인치 AWD 풀옵션 모델 실내./사진=박완준 기자 @press=jun
주행을 마치고 실내도 살펴봤다.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활용해 휠베이스 2950㎜를 구축한 것이 눈길을 끌었다. 이를 통해 뒷좌석 공간이 성인이 무릎을 충분히 펴고 앉을 수 있을 정도로 넓었다. 또 일반 시트 대비 약 30% 얇은 전기차 전용 슬림 디자인 시트가 장착돼 공간 활용성을 향상시켰다.

아이오닉6 판매 가격은 전기차 세제 혜택 후 기준으로 스탠다드 모델 △익스클루시브 5200만원, △롱레인지 모델·익스클루시브 5605만원 △익스클루시브+(플러스) 5845만원 △프레스티지 6135만원 △E-LITE 2WD 5260만원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