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해경 공무원 범죄, 5년간 697건…“대책 강구해야”

해경 공무원 범죄, 5년간 697건…“대책 강구해야”

기사승인 2022. 09. 24. 17: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PCM20220316000086053_P4_20220924163908421
해양경찰 공무원들이 지난 5년간 저지른 범죄행위가 697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어기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해양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소속 공무원 범죄 발생 건수'에 따르면 최근 5년간 해경청 공무원들이 저지른 폭행·성 비위 등 범죄행위는 697건으로 집계됐다.

세부적으로 △2017년 131건 △2018년 137건 △2019년 154건 △2020년 150건 △2021년 125건 등이다.

범죄유형을 보면 교통사고 특례법 위반 행위가 170건(24.4%)으로 가장 많았고, 폭행·상해·협박·절도 발생 건수는 109건으로 전체의 15.6% 수준이었다.

음주운전 등이 포함된 도로교통법 위반 사례는 88건, 강간·강제추행 등이 포함된 성 비위는 40건으로 파악됐다. 각각 전체의 12.6%, 5.7%를 차지하는 수치다.

뇌물수수는 2017~2018년과 지난해 간헐적으로 발생해 모두 16건(2.3%)이 발생했다.

어기구 의원은 "모범이 돼야 할 해경이 오히려 각종 범죄행위를 자행하고 있다"면서 "해이해진 공직기강을 바로 잡고, 재발 방지를 위한 특단의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고 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