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늘 날씨] 개천절 전국 흐리고 중부 비…일부 100㎜ 이상

[오늘 날씨] 개천절 전국 흐리고 중부 비…일부 100㎜ 이상

기사승인 2022. 10. 03. 09: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낮 최고기온 21∼29도
소나기<YONHAP NO-2781>
지난달 3일 서울지역에 소나기가 내린 23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 앞 횡단보도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길을 지나고 있다./연합
개천절이자 월요일인 3일은 전국이 흐리고 중부지방과 전북 북부, 경북 북부에 가끔 비가 내리겠다. 경남권은 오전 한때 비 소식이 있겠다.

3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 30∼80㎜(많은 곳 100㎜ 이상), 강원 영동, 경북 북부, 전북 북부, 울릉도·독도 10∼60㎜, 경북권 남부, 경남권, 서해5도 5∼30㎜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21∼29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서해상과 동해상에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밤부터 강원 산지와 도서 지역을 중심으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0m, 서해 앞바다에서 0.5∼2.5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3.0m, 서해 1.0∼3.0m, 남해 0.5∼2.0m로 예측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럽겠으니 교통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