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직원 역량 강화 자치법규 교육 진행

기사승인 2022. 12. 09. 11: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21209084423
오산시는 7일 직원들 대상으로 자치법규 교육을 진행했다. 이권재 시장(오른쪽)이 교육에 참석해 최인혜 한국자치법규연구소 소장 강의를 듣고 있다. /제공=오산시.
경기 오산시는 지난 7일 최인혜 한국자치법규연구소 소장 초청, 직원들 대상으로 자치법규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자치법규에서 혼용해서 잘못 쓰고 있는 용어에 대한 개념 정립 등을 통한 실무자 역량 강화를 위해 자치법규 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교육은 자치법규 일반적인 개념뿐만 아니라 타 시·군 및 오산시 조례를 분석해 위탁, 대행, 용역 등 구분 없이 사용해 쓰고 있는 사례들을 제시한 맞춤형 교육으로 진행되어 몰입도를 더했다고 시 관계자는 말했다.

특히 교육에 참석한 이권재 시장은 "이번 자치법규 교육으로 자치법규에 대한 이해를 높여 시민이 신뢰할 수 있는 행정을 할 수 있기를 바라며 직원 여러분 스스로도 자신 있게 행정을 해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자치법규에 대한 관심과 행정수범도시를 향한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이권재 시장이 민선 8기 이후 내세운 4대 시정 방침 중 하나인 행정수범도시는 행정 시스템 선진화를 위해 자치법규 중 시민불편 조례를 전면 개정하는 것을 포함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