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순하 문경시체육회장, 2025APEC 정상회의 경주유치 희망챌린지 참여

기사승인 2021. 07. 23. 12: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210723_110629115_02
노순하 문경시체육회장이 23일 2025 APEC 정상회의 경주유치 희망챌린지 참여해 인증사진을 찍고 있다./제공=문경시체육회
문경 장성훈 기자 = 노순하 문경시체육회장이 23일 ‘경북도와 경주시가 2025년 11월 열리는 제32차 APEC 정상회의’ 유치도전을 발표함에 따라 경주 유치를 지지하는 챌린지에 동참했다.

노순하 회장은 21일 김하영 경북도체육회장의 지명을 받아 챌린저에 참여했다.

노 회장은 “경주는 한국의 아름다운 전통문화를 가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의 세계문화유산 보유 13건중 4건을 보유하고 있는 세계문화 보고의 도시”라며 “또한 교통, 숙박, 회의시설 등이 많이 모여 있어 안전이나 접근성도 뛰어나 경주가 APEC 정상회의의 최적의 장소”라고 메시지를 남겼다.

아울러 이번 챌린지 참여뿐만 아니라 2025년 제32차 APEC 정상회의가 경주시가 유치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지를 약속했다.

노순하 회장은 다음 참여자로 김창기 문경시의회 의장, 정진표 경북문경교육지원청 교육장, 김도현 경북도체육회 부회장을 지목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