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새미래, 내달 14일 전당대회 개최… 당원투표 100%

새미래, 내달 14일 전당대회 개최… 당원투표 100%

기사승인 2024. 06. 17. 17: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akaoTalk_20240617_104434761_10
이석현 새로운미래 비상대책위원장이 17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비대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제공=새로운미래
새로운미래가 다음달 14일 차기 지도부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를 개최한다.

최성 새로운미래 비상대책위원회 수석대변인은 17일 국회 브리핑에서 이 같은 비대위 의결사항을 발표했다.

새로운미래 전당대회는 다음달 14일 오후 2시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치러지며, 경선을 통해 당대표 1인과 책임위원 5인을 선출한다. 지도체제 방식은 집단지도체제를 유지하기로 했다.

투표는 100% 권리당원 투표로 이뤄지며, 모든 합동연설회가 끝난 후 K-보팅을 활용해 다음 달 10일부터 11일까지, ARS 투표는 다음 달 12일부터 13일까지 진행한다.

새로운미래는 오는 24일부 25일까지 이틀 간 후보 등록을 받고, 이달 말부터 다음 달 초까지 권역별 합동연설회를 순차적으로 개최할 계획이다.

전당대회를 위한 인선도 이뤄졌다. 조직강화특별위원장에는 이근규 사무총장이, 전국당대회 준비위원장에는 남평오 비상대책위원이, 중앙당 선거관리위원장에는 김찬훈 정책위의장이 임명됐다.

최 수석대변인은 "새로운미래는 지난 2월 창당 이후 첫 전당대회를 통해 지도부를 선출하게 됐다"며 "비록 총선에서는 좋은 결과를 맺지 못했지만, 강한 제3지대 정당으로서 우뚝 서기위해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미래는 이낙연 전 국무총리와 김종민 의원 공동대표 체제로 지난 2월 창당했으나, 4·10 총선에서 김 의원 1명만이 당선되며 참패했다. 새로운미래는 이후 이석현 국회부의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됐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