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與, 집단휴진 보라매병원 방문…“의정갈등 해소해야”

與, 집단휴진 보라매병원 방문…“의정갈등 해소해야”

기사승인 2024. 06. 18. 14: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추경호, 서울대병원 의료현장 방문
AKR20240618084100001_01_i_P4_20240618120517678
국민의힘 추경호 원내대표가 18일 오전 당 의료개혁특위 위원장인 인요한 의원, 특위 위원인 한지아 의원과 보라매병원을 찾아 대기 중인 환자와 대화하고 있다./연합뉴스
국민의힘은 서울대병원 일부 교수들의 집단 휴진 이틀째인 18일 서울대병원이 운영하는 동작구 보라매 병원을 방문해 병원장을 면담했다.

추경호 원내대표는 이날 당 의료개혁특위와 함께 이재협 병원장과 만난 자리에서 "휴진 결정에 국민이 걱정하시는데, 의료 문제가 빨리 정상화되길 바라는 의사들의 마음도 다 굴뚝같지 않겠나"고 말했다.

이 원장은 "대한민국 대표 공공병원으로서 건강 안전망의 보루로서 역할을 하려 노력 중이지만 상황이 녹록지 않다"며 "좋은 방향으로 변화가 있는 일들이 추진됐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추 원내대표는 기자들과 만나 면담에서 "필수 의료 관련 문제, 건보 수가 문제, 전공의 관련 병원 보조인력 지원 문제, 간호사에 대한 법적 제도 정비 문제 등이 많이 제기됐다"고 전했다.

이어 "현장에 계신 분들로부터 애로사항, 건의사항을 경청해 충분히 실상을 파악하고 이를 기초로 정부와 함께 숙의하면서 빨리 의료 정상화가 되도록 하는 방안을 찾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