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北 신포서 SLBM 발사 준비 동향 포착…軍 “대비 태세”

北 신포서 SLBM 발사 준비 동향 포착…軍 “대비 태세”

기사승인 2022. 09. 24. 16: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PYH2021102029330004200_P4_20220924154413625
북한이 함경남도 신포 일대에서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발사를 준비하는 동향을 우리 군이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군 관계자는 24일 "북한의 SLBM 관련 시설과 활동을 주시하고 있으며 철저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군 당국은 최근 관련 움직임을 파악한 것으로 전해졌지만, 구체적으로 어떤 활동인지는 공개하지 않았다.

미국의 원자력 추진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호(CVN-76)가 23일 부산작전기지에 입항하고 한미 연합훈련을 실시하는 데 대한 반발조치라는 해석이 나온다.

함경남도 신포는 잠수함과 SLBM의 생산·개발·시험 시설을 갖춘 곳으로 주변에 지상시험발사장도 있다.

북한의 SLBM 발사 준비 동향은 대통령실 발표를 통해 먼저 전해졌다.

이재명 대통령실 부대변인은 23일(현지시간) 윤석열 대통령이 영국·미국·캐나다 순방을 마치고 귀국하는 공군 1호기 기내에서 안보상황점검회의를 주재하면서 SLBM 등 북한의 도발 징후와 동태를 파악했다고 공개했다.

대통령실이 북한의 도발 징후를 선제적으로 공개한 것은 이례적으로, 북한에 도발을 자제하라는 경고 메시지를 낸 것으로 풀이된다.

북한이 SLBM 도발을 강행한다면 이는 핵 추진 항모의 한반도 전개와 한미 연합 해상훈련에 대한 반발로 해석될 수 있다.

우리 군은 전날 부산에 입항한 로널드 레이건호와 이달 말 동해에서 연합 해상훈련을 벌일 예정이다. 이 훈련에는 원자력 추진 잠수함 아나폴리스함(SSN-760·6천t급)도 참가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