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수원, 국립과천과학관 지진 체험시설 전면 교체

한수원, 국립과천과학관 지진 체험시설 전면 교체

기사승인 2021. 04. 08. 16: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0408162428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왼쪽 네번째)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수력원자력이 8일 국립과천과학관과 ‘지진 체험시설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서면으로 체결된 협약에 따라 국립과천과학관 내 설치·운영중인 지진 체험시설(하드웨어, 소프트웨어 등)을 한수원이 주관해 교체한다. 국립과천과학관은 향후 10년간 시설의 원활한 운영을 통해 지진 등 자연재해와 에너지 이용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 등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경기도 과천시에 위치한 국립과천과학관은 연간 약 260만명(2017년~2019년 평균)이 방문하는 국내 최대 과학관이다. 지난 2008년 국내 최초로 한수원이 지진체험 시뮬레이터를 설치해 과학관에서 운영해 왔고, 최신 콘텐츠를 도입한 체험시설로 개선을 추진하는 것이다.

특히 이번 시설 교체를 통해 기존 시뮬레이터를 최신 방식의 로봇형 시뮬레이터로 개선하고, 밀폐됐던 체험실을 개방형 관람공간으로 변화시켜 생동감 있으면서도 더욱 안전한 체험 방식을 도입할 계획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