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카드뉴스] “더 이상 못 보겠다”... 공감성수치를 느끼는 사람들이 못 본다는 것

[카드뉴스] “더 이상 못 보겠다”... 공감성수치를 느끼는 사람들이 못 본다는 것

기사승인 2021. 07. 23.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카드뉴스] “더 이상 못 보겠다”... 공감성수치를 느끼는 사람들이 못 본다는 것 

TV를 보다가 긴장되거나 곤란한 상황을 잘 못 봐서
고개를 돌려버리거나 채널을 돌렸다면,

당신은 ‘공감성수치’를 느끼고 있다는 얘긴데요

공감성수치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디자인: 채동훈 cowk88@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