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울산·평택·부산에서 ‘블루 조망권’ 단지 분양

울산·평택·부산에서 ‘블루 조망권’ 단지 분양

기사승인 2022. 08. 19. 16: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트인 전망에 가치 상승도 '쑥쑥'
‘울산 롯데캐슬 블루마리나’ 생활숙박시설 조감도
'울산 롯데캐슬 블루마리나' 조감도. /사진=롯데건설
부동산 시장에서 바다 조망이 가능한 '블루 조망' 상품의 인기가 계속되고 있다. 그 중에서도 생활숙박시설 같은 수익형 부동산은 바다 조망 여부에 따라 숙박 비용에서도 차이를 보이는 만큼 임대 투자와 세컨하우스 수요로 인기를 끌고 있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3월 부산 부산항 북항재개발 지역에 공급된 생할숙박시설 '롯데캐슬 드메르'는 평균 350대 1이라는 역대급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 단지는 영구조망이 가능한 해안가 브랜드 생활숙박시설로 분양전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부산 '해운대엘시티더샵' 전용면적 144㎡ 고층부의 가격은 올해 5월 38억원에 실거래됐다. 같은 규모의 고층부가 2020년 10월 최고 18억3000만원에 거래된 것과 비교해 약 20억원가량 오른 금액이다. 전용면적 161㎡도 올해 3월 48억5000만원에 손바뀜 되며 신고가를 경신했다.

이 가운데 바다 조망권을 확보한 단지들도 분양을 앞두고 있어 이목이 집중된다.

롯데건설은 울산시 북구 산하동 일원에서 '울산 롯데캐슬 블루마리나' 생활숙박시설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하 5층~지상 43층, 3개 동, 전용면적 63~259㎡ 총 696실 규모로, 전 호실을 2~3룸으로 설계했다.

골드랜드제이앤제이는 경기 평택시 포승2일반산업단지에 평택 '오션센트럴비즈'를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40층, 연면적 약 24만㎡ 규모로 제조형·섹션형·스마트형 공장과 원스톱 동선을 자랑하는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구성되며 대우건설이 시공한다.

아파트 등 주거상품에서도 바다 조망이 가능한 단지가 분양할 예정이다. DL건설이 오는 9월 경남 사천시 용현면 선진리 일원에 공급하는 'e편한세상 사천 스카이마리나'는 바다와 인접해 일부 가구에서 오션뷰 조망이 가능하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9개 동, 총 1047가구 규모다.

부산 서구 암남동 일원에는 '송도자이르네 디오션'가 이달 분양을 준비중이다. 지하 6층 ~ 지상 29층 높이에 4개동 총 227가구 규모에 전용면적 84~161㎡로 구성된다. .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