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호중 인기 어디까지…팝 아티스트 알레한드로 비질란테, ‘별의 노래’ 방문

김호중 인기 어디까지…팝 아티스트 알레한드로 비질란테, ‘별의 노래’ 방문

기사승인 2022. 10. 02.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21001 김호중 보도자료
/제공=알레한드로 비질란테 공식 SNS 채널 캡처
가수 김호중과 팝 아티스트 작가 알레한드로 비질란테(Alejandro Vigilante)의 만남이 성사됐다.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지난달 30일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채널을 통해 2022 김호중 展 '별의 노래'(이하 '별의 노래') 방문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알레한드로 비질란테가 '어린 시절 김호중' 동상과 함께 하트를 하는 모습이 담겨 있는가 하면, 자신이 직접 그린 김호중 그림을 감상하는 모습도 담겼다.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는 "오늘 김호중 '별의 노래'에 다녀왔다. 그가 살아온 인생과 세계 유명인들과 함께한 순간들을 아트로 통해 접하고 이해하게 됐다"라며 "김호중과 그 팀은 정말 놀랍고 대단하다. 저 역시 그 팀의 일원으로 이번 아트쇼에 참가하게 돼 영광이다"라고 방문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는 "제 일정은 오늘이 끝이 아니다. 내일 더욱 특별한 공연을 보러 가기 때문. 특별한 순간은 계속해서 올 것이다"라며 '아리스트라' 공식 포스터 앞에서 인증샷을 촬영하는 등 콘서트 방문도 예고했다.

알레한드로 비질란테가 한국을 방문해 직접 전시회 '별의 노래'까지 출격한 가운데, 지난해 김호중은 자신을 팝 아트로 표현해 준 알레한드로 비질란테를 향해 "저를 표현해 주시는 작품 감사히 잘 보고 있다. 언젠가 작가님의 그림을 실제로 볼 수 있게 되는 그날을 기다리겠다"라며 고마움을 전해 화제를 불러 모은 바 있다.

김호중과 알레한드로 비질란테의 특별한 만남을 엿볼 수 있는 '별의 노래'에서는 세계적인 팝 아티스트 알레한드로 비질란테가 그린 각양각색의 김호중을 비롯해 그래픽을 활용한 미디어 전시, 어린 김호중의 모습을 표현한 조형 미술 등 다양한 주제와 의미를 담고 있는 공간이 마련돼 있다. '별의 노래'는 현재 더 서울라이티움(갤러리아포레 소재)에서 개최되고 있으며, 인터파크 티켓과 현장 구매를 통해 관람 가능하다.

김호중은 2일까지 올림픽 체조 경기장에서 2022 전국투어 콘서트 '아리스트라'를 진행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