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중기중앙회, 공동사업위원회서 협동조합 공동사업 지원자금 조성 방안 등 논의

중기중앙회, 공동사업위원회서 협동조합 공동사업 지원자금 조성 방안 등 논의

기사승인 2022. 10. 06. 14: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소기업중앙회는 6일 서울 여의도에 있는 중기중앙회에서 윤영발 공동사업위원회 위원장(한국자동판매기운영업협동조합 이사장)을 비롯한 위원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제2차 공동사업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위원회에서는 제3차 중소기업 협동조합 활성화 계획의 일환으로 추진한 '공동사업 지원자금의 조성과 자금 지원 방안'에 대한 연구용역 결과를 공유했다.

효과적인 조성방안으로는 출연 기업의 지정기부금 손금인정, 세무조사 유예 등 세정·세제 혜택 인센티브 부여와 사회공헌 이미지 부각, 협업 우수사례 발굴을 통한 상생 협력 모델 구축 등을 제시했다.

아울러 현행 중소기업협동조합의 공동사업 활성화 수준이 다양한 만큼 공동사업의 성장단계별 자금 지원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이밖에도 올해 하반기부터 시행중인 지역 협동조합 지원 강화를 위한 협동조합 컨설팅 지원체계 확대 개편, 성과공유형 협동조합 R&D(연구개발) 지원 사업 추진 사항 등 공동사업 현황 점검과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윤 위원장은 "공동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협동조합 조합원사의 수익성과 고용창출 효과가 공동사업을 수행하지 않는 조합원사보다 훨씬 높은 수준으로 협동조합의 공동사업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며 "공동사업 활성화를 위한 제도 발굴·개선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