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메리칸 아이돌 필적”…尹, 뉴진스와 NYT ‘스타일리시 인물’

“아메리칸 아이돌 필적”…尹, 뉴진스와 NYT ‘스타일리시 인물’

기사승인 2023. 12. 07. 09: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NYT "아메리칸 파이' 백악관 공연, 오디션 프로 출연자급" 평가
119038801.1
윤석열 대통령이 26일(현지 시각) 미국 백악관에서 진행된 국빈 만찬에서 애창곡 아메리칸 파이를 부르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가 뽑은 올해의 가장 스타일리시한 인물 71명에 걸그룹 뉴진스와 함께 선정됐다.

NYT는 6일(현지시간) 윤 대통령을 '2023년 스타일리시 인물' 중 한 명으로 선정했다고 보도했다.

NYT는 윤 대통령이 지난 4월 국빈 방미 당시 백악관에서 '아메리칸 파이'를 부르던 장면 사진을 게재하고 "그의 흠 잡을 데 없는 아메리칸 파이 백악관 공연은 '아메리칸 아이돌'에 필적했다"라고 평가했다.

아메리칸 아이돌은 미국에서 인기를 끌어온 ABC 방송의 음악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NYT는 올해의 스타일리시 인물 중 또 다른 한국 인물로 걸그룹 뉴진스를 선정했다.

NYT는 "토끼 귀 모자를 쓴 뉴진스 멤버들은 1990년대 말과 2000년대 초 알앤비(R&B)에서 영감을 받은 사운드로 빌보드 차트 정상에 올랐다"며 "또한 여성 K팝 가수 중 최초로 '롤라팔루자'(Lollapalooza)에서 공연하는 등 다양한 면에서 두각을 드러냈다"라고 선정 배경을 밝혔다.

롤라팔루자는 미국 시카고에서 매년 여름에 열리는 대형 음악 축제로, 뉴진스는 지난 8월 롤라팔루자 무대에 섰다.

한편 올해 스타일리시 리스트에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새로운 명소로 주목받는 공연장 '스피어'(Sphere)도 포함됐다.

NYT는 올해 리스트 선정에 대해 "선정자 중 일부는 '인물'이 아니긴 하지만, 선정 대상 모두 우리가 무엇을 입고, 어떻게 살고, 어떻게 자신을 표현하는지에 대해 얘기하게 해줬다"라고 설명했다.
뉴진스
뉴진스/제공=뉴진스 유튜브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