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출시 직후 폭발적 반응 ‘더 파이널스’ 글로벌 흥행 조짐

출시 직후 폭발적 반응 ‘더 파이널스’ 글로벌 흥행 조짐

기사승인 2023. 12. 08. 16: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넥슨의 신작 슈팅 게임 ‘더 파이널스’가 글로벌 돌풍을 일으키며 출시 초반 동향이 매우 주목받고 있는 상황이다.

지난 10월 크로스플레이 오픈 베타 테스트에서 ‘더 파이널스’는 누적 이용자 750만 명, 스팀 최고 동시 접속자 약 27만 명, 위시리스트 1위를 기록하며 차세대 슈팅 게임으로 기대를 한몸에 받았다.

8일 오후 1시경 TGA서 깜짝 론칭한 '더 파이널스'는 현재 스팀(PC)에서 최고 동시 접속자 12만 명을 넘어섰고 최다 플레이 게임 4위를 기록하는 기염을 토하고 있다.

또한 PlayStation 5, Xbox 시리즈 XlS에서도 동시 출시하여 접속자 수치는 훨씬 웃돌 것으로 예상된다.

'더 파이널스'는 3명이 팀을 이뤄 경쟁하는 팀 기반 전략 FPS 게임이다. '금고'를 습득해 '캐시아웃' 기계에 넣는 단순한 게임 규칙이지만 빠른 전개와 직관적인 플레이, 지형지물을 파괴하며 여러 변수를 만들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모든 것을 무너뜨릴 수 있는 자유로운 폭파 메커니즘으로 숨을 수 있는 엄폐물과 모든 건물을 파괴할 수 있는 점, 바닥을 제외한 모든 것이 무너지는 전장에 유저들은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출시 당일 스팀에는 1510여 개 이상의 '대체로 긍정적'인 평을 받고 있다. 

게임을 플레이한 유저들은 "슈팅 게임을 즐겼던 것 중 가장 재미있다", "이렇게 독창적인 플레이를 기다렸다", "환상적이다" 등의 평가를 남겼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