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충우 여주시장. 취임후 첫 셜재는 ‘여주시 복합행정타운 건립 추진 계획’

기사승인 2022. 07. 01. 18: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여주시 신청사 건립 힘찬 가동 시작
공론화위원회 설치 및 운영 조례(안) 제정
여주시
이충우 여주시장일 1일 취임 후 첫 번째 결재로 ‘여주시 복합행정타운 건립 추진 계획’에 서명하고 있다./제공=여주시
여주 남명우 기자 = 이충우 경기 여주시장이 주요 공약사항인 ‘여주시 신청사 건립 계획’을 본격 추진한다.

이충우 여주시장은 1일 취임 첫날 ‘여주시 복합행정타운 건립 추진 계획’을 제1호로 결재했다.

복합행정타운 건립 계획을 1호로 결재했다는 것은 그동안 지지부진했던 신청사 건립을 민선 8기에 들어서 강하게 추진하겠다는 의지의 표명으로 볼 수 있다.

시는 1979년도에 건립되어 현재까지 사용하고 있는 본관동을 비롯하여 1988년도에 의회동, 1994년도에 신관을 건립하여 사용하고 있으나 비좁고 낡은 청사로 인해 시청 앞 빌딩 3개 층을 매입하여 별관으로 사용하고 있어 시민들과 직원들의 불편함이 가중되고 있는 실정이다.

여주시 신청사 건립 계획은 민선 2기인 1999년도부터 시작되었으나 본격적인 추진으로 이어지지 못하여 오다가 민선 7기 공약에 따라 “여주 초등학교가 역세권으로 이전하게 되면 현 시청 부지와 여주 초등학교 부지를 포함하여 신청사를 건립하겠다”고 하였지만 이 또한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의 재검토 결정으로 투자심사를 다시 받아야 하는 상황이다.

이에 이 시장은 미래 100년을 시민과 함께 할 여주 신청사 신축 부지를 공론화 위원회를 구성해 여론을 적극 수렴하여 시민의 뜻을 반영한 최적의 부지를 확정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시는 올 안에 복합행정타운 후보지를 확정하고, 내년부터 기본계획 및 타당성조사, 투자심사 등 행정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며, 임기 내 신청사 공사착공을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시청사 이전과 함께 핵심공약으로 내세운 축산분뇨공공처리시설 확충, 제2여주대교 등을 추진하며 시민들의 목소리를 시정에 적극 반영하기 위한 ‘공론화위원회 설치 및 운영 조례(안) 제정’ 방침도 함께 결재하며 연내 주요 사업들의 위치를 확정 짓겠다는 시민과의 약속을 지키고자 하는 확고한 의지를 전했다.

공론화위원회는 전문가와 시의원, 공무원 등의 인력 풀을 바탕으로 주요 현안이나 정책 추진 시 시민 참여와 숙의를 통한 공감대 형성 및 정책방향 도출을 위한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다.

이 시장은 취임식 당일 사무인수인계를 함과 동시에 민선8기 1호, 2호 결재를 진행하면서 ‘시민과 소통하고, 시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시민의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는, 시민과 함께 하는 여주’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