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덕섭 고창군수 “국가예산 확보와 럼피스킨병 방역 집중할 것”

기사승인 2023. 11. 02. 08: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업유치 성과, 모양성제 성공 설명
심덕섭 고창군수가 1일 오전 출입기자 간담회를 열고 그간의 기업유치 성과 및 제50회 모양성제 성공 등을 설명하고 있다. /고창군
심덕섭 전북 고창군수가 1일 기자회견을 통해 국가예산 확보와 관련 향후 계획을 밝혔다.

심 군수는 "지역 정치권과 도 행정력이 새만금 SOC복원에 사활을 걸고 있는 가운데, 고창군도 지역의 미래 성장 동력을 위한 '고창군은 '세계자연유산 고창지역센터 건립사업' 등의 국비 반영을 건의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또 심 군수는 3000억원의 삼성전자 투자유치와 21만명의 방문객을 기록한 제50회 모양성제의 후일담을 전했다.

심 군수는 "삼성 유치 성공을 계기로 기업투자 시장에서 고창군의 몸값이 오르고 있다"며 "모두가 한마음으로 고창에서 성공할 기업을 모시는 일에 함께 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어 "이번 모양성제의 가장 큰 성과는 일회용품, 바가지 요금, 안전사고가 없는 3無 축제로 정착시켰다는 점이다"며 "가을 단풍시즌에도 안전하고 쾌적한 고창관광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심 군수는 "최근 고창 소 럼피스킨병 확산이 우려스럽다"며 "축협과 수의사회 등 민·관이 협력해 신속한 백신접종과 흡혈곤충 방제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