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제주TP, 제주 인증화장품 판로 위한 아시아 최대 규모 미용 박람회 참가

기사승인 2023. 11. 14. 10: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3 코스모프로프 아시아 홍콩' 15~17일 개최
2022 홍콩코스모프로프
지난해 개최된 아시아 최대 미용박람회 '2022 코스모프로프 아시아 홍콩' 모습. /제주특별자치도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가 청정제주의 건강한 아름다움을 담은 제주인증화장품의 판로를 개척하기 위해 아시아 최대 규모 미용 박람회인 '2023 코스모프로프 아시아 홍콩'에 참가한다.

14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이번 박람회는 15~17일 홍콩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며, 제주인증화장품 4개 기업을 비롯해 세계 각국의 화장품 기업과 해외 바이어 및 업계 전문가, 관람객 등이 참여한다.

코스모프로프 아시아는 1996년부터 26년간 이어져온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미용 및 뷰티 분야 최대 박람회로, 지난해는 코로나 여파 등으로 싱가포르로 장소를 옮겨 개최됐으며 46개국 1200개 사가 참가했고 2만 명 이상이 참관했다.

제주도와 제주테크노파크는 이번 박람회에서 도내 화장품 기업인 대한뷰티산업진흥원, 동안, 리코리스, 제주인디 등과 함께 '제주인증화장품 홍보관'을 운영해 청정 제주원료와 제주인증화장품 브랜드 가치를 소개하고 바이어 미팅 등을 통해 제주인증화장품 기업의 해외 판로개척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제주대학교 지역특화 청년무역전문가양성사업단과 협업을 통해 양성하는 무역 전문인력을 홍보관에 배치해 참여기업들의 판촉을 지원하고, 무역실무 경험과 노하우를 축적하는 지역 청년역량 강화의 장으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김창세 제주도 혁신산업국장은 "그동안 국내외 박람회 참가를 통해 제주화장품과 원료 소재가 글로벌 시장에서도 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높아지고 있다"면서 "제주화장품의 해외 진출 기회 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제주도는 지난 3월 이탈리아에서 열린 '볼로냐 코스모프로프'에 참가해 이탈리아 등 7개국과 수출계약을 진행하고, 이를 통해 약 7억 원 상당을 발주하는 등 제주 화장품 국내외 판로개척에 가시적 성과를 이뤄낸 바 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