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 한미 국방장관회담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열린 한미 국방장관회담에 참석한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장관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청사로 이동하는 서욱-로이드 오스틴
    취임 후 처음으로 방한한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 장관과 서욱 국방부 장관이 17일 오후 서울 용산국 국방부에서 의장행사를 마치고 한미 국방장관회담을 위해 청사 안으로 이동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한미 국방부장관 의장대 사열
    취임 후 처음으로 방한한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 장관과 서욱 국방부 장관이 17일 오후 서울 용산국 국방부에서 한미 국방장관회담에 앞선 의장행사 중 대화를 나누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발언하는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부장관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열린 한미 국방장관회담에 참석한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장관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발언하는 서욱 국방부 장관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열린 한미 국방장관회담에 참석한 서욱 국방부 장관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이동하는 서욱-로이드 오스틴
    취임 후 처음으로 방한한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 장관과 서욱 국방부 장관이 17일 오후 서울 용산국 국방부에서 의장행사를 마치고 기념촬영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기념촬영하는 서욱-로이드 오스틴
    서욱 국방부 장관과 국방부 관계자들이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에서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기념촬영하는 한·미
    서욱 국방부 장관과 국방부 관계자들이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에서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인사하는 서욱-로이드 오스틴
    서욱 국방부 장관이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열린 한미 국방장관회담에 참석한 로이드 오스틴 미 국방장관과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 美국방장관 "중국·북한의 전례없는 위협으로 한·미동맹 어느 때보다 중요"
    17일 한국을 방한한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이 “중국과 북한의 전례 없는 위협으로 한미동맹은 그 어느 때보다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에서 열린 한·미국방장관 회담에서 오스틴 장관은 모두발언을 통해 “한·미동맹은 동북아시아,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 지역, 그리고 전 세계의 평화, 안보, 번영의 핵심축”이라며 이같이 말했다.오스틴 장관은 “지난 70년동안 공고했던 한·미동맹에 대한 우리의 의지는 여전히 철통..
  • 美국방장관 "중국·북한의 전례없는 위협으로 한·미동맹 어느 때보다 중요" (속보)
    美국방장관 “중국·북한의 전례없는 위협으로 한·미동맹 어느 때보다 중요” (속보)

  • [포토] 오산공군기지 도착한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
    토니 브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17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오산공군기지를 통해 입국하고 있다. 조 바이든 미 행정부 출범 이후 한미 외교·안보 수장이 대면으로 만나기는 처음으로, 북핵 문제를 포함한 한반도 정세와 한미일 협력,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등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미국의 국무·국방 장관이 동시에 한국을 찾는 것은 2010년 7월 이후 처음이다. /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헬기로 이동하는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
    토니 브링컨 미국 국무장관(가운데 왼쪽)이 17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오산공군기지를 통해 입국해 스콧 플레어스 제7공군사령관 겸 주한미군부사령관과 인사를 나누며 헬기로 이동하고 있다. 바이든 미 행정부 출범 이후 한미 외교·안보 수장이 대면으로 만나기는 처음으로, 북핵 문제를 포함한 한반도 정세와 한미일 협력,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등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미국의 국무·국방 장관이 동시에 한국을 찾는 것은 2010년 7월 이후 처음..

  • [포토] 비행기 내리는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
    토니 브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17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오산공군기지를 통해 입국하고 있다. 조 바이든 미 행정부 출범 이후 한미 외교·안보 수장이 대면으로 만나기는 처음으로, 북핵 문제를 포함한 한반도 정세와 한미일 협력,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등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미국의 국무·국방 장관이 동시에 한국을 찾는 것은 2010년 7월 이후 처음이다. /사진공동취재단

  • [포토] 인사하는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
    토니 브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17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오산공군기지를 통해 입국해 스콧 플레어스 제7공군사령관 겸 주한미군부사령관과 인사하고 있다. 바이든 미 행정부 출범 이후 한미 외교·안보 수장이 대면으로 만나기는 처음으로, 북핵 문제를 포함한 한반도 정세와 한미일 협력, 전시작전통제권 전환 등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미국의 국무·국방 장관이 동시에 한국을 찾는 것은 2010년 7월 이후 처음이다. /사진공동취재단
1 2 3 4 5 next block

카드뉴스

left

right